술 마시고 3일간 금주해야 하는 이유

10334_13023_4319.jpg

최근에는각종모임과술자리가많아져일주일에여러번술을마신이들이많다

이들 중에서는 술을 거의 매일매일 마신 이들도 많을 것이다. 

하지만 기분이 좋아져 마시는 술이 건강에는 독이 된다는 사실을 기억하자. 

개인의차는있지만보통간이알코올을분해하는속도는 70kg 성인을 기준으로

1시간에 대략 10g의 알코올을 분해한다. 

도수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 한잔의 술(순수 알코올 10g)을 마시면 

약 5분 후에 두뇌가 영향을 받게되고 30~45분이 지나면 혈중알코올 농도가 최고조에 달하게 된다. 

 

 

10334_13024_4327.jpg

최근에는각종모임과술자리가많아져일주일에여러번술을마신이들이많다

이들 중에서는 술을 거의 매일매일 마신 이들도 많을 것이다.

하지만 기분이 좋아져 마시는 술이 건강에는 독이 된다는 사실을 기억하자. 

개인의차는있지만보통간이알코올을분해하는속도는 70kg 성인을 기준으로 1시간에 대략 10g의 알코올을 분해한다.

도수에 따라 다르지만 보통 한잔의 술(순수 알코올 10g)을 마시면 

약 5분 후에 두뇌가 영향을 받게되고 30~45분이 지나면 혈중알코올 농도가 최고조에 달하게 된다. 

이들중에서는술을빨리깨기위해서술을마실때음식과함께마시거나, 샤워, 운동 등 다양한 방법을 시도한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은 혈중알코올이 흡수되는 속도를 늦출 수 있지만 알코올 농도를 낮추지는 않는다.

혈중알코올 농도를 낮추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바로 시간이다.

그렇기때문에 술에서 깨기위해서는 아무리 잠깐 잠을 자고, 쉬었다고 할지라도 일정 시간이 지나지않으면 소용없다. 

손상된세포는회복되기위해서는 3일정도가 필요하다.

가급적 술을 마시지 않는 것이 좋지만 만약 술을 마셔야한다면 술을 마신 다음 3일간은 금주를 하도록 하자. 
잦은음주를오랜시간지속할경우알코올성간경변에걸릴확률이높아지며

만성 간염, 간암 등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건강을 위해 자제하는 것이 좋다. 

 


 

#심쿵박스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즐거운 하루 되세요. 

#심쿵박스 짧은주소: sk0433.com 

전체댓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4 커플 문신 반이다반 2018.11.20 10
493 아반테HD는 굴러만가면 무조건 해외 수출이 가능합니다 단 디젤차량은 수출불가!! 해피맘 2018.11.18 11
492 신입이냐?? 새로온겨? 글러브 2018.11.15 22
491 마지막 구호는 생략합니다 뒷골목그공간 2018.11.14 15
490 장기 답이라는 분... 비비드맘 2018.11.13 24
489 플스4+피파 팝니다 겨울딸기 2018.11.09 21
488 용접하시는 분들도 빡시게 하면 이만큼 받나 보네요 ㄷㄷ 용햄쓰 2018.11.02 56
487 무슨 상황일까요? 수마니모드 2018.11.01 80
486 알려드릴게요! 이것이 올바른 남편의 자세 심쿵박스 2018.11.01 86
485 자는척 하기도 힘들어요 청든아따맘마 2018.10.30 105
484 정말 페라리로 자장면 배달해줘? 해피니스 2018.10.29 104
483 코뿔소 므흣~??ㅎㅎ 매콤한도시 2018.10.26 111
482 은근히 멋있는데...ㅎㅎ 후다닥 2018.10.25 104
481 먹고나서 찍은거다 ? vs 먹기전에 찍은거다 ? 신마담 2018.10.23 92
480 권투심판의순발력 나라이ss 2018.10.22 85
479 애처로운 현대클릭차량이 입고되다 좀 짠하군요... 해피맘 2018.10.22 63
478 심판의엄청난순발력 나라이ss 2018.10.22 78
477 공중회전 아무나 하는게 아냐 나라이ss 2018.10.22 65
476 곰뭉이 미미베이킹 2018.10.22 64
475 아무나 하는게 아니야 나라이ss 2018.10.22 69
474 고양이 액체설 나라이ss 2018.10.21 59
473 악몽꿈꺼죠 나라이ss 2018.10.20 56
472 출발선은 언제나 똑같이... 찐맘의 2018.10.18 63
471 싸가지 손님...맥주 가격 목이짧은기린의 2018.10.17 76
470 다급함이 느껴지는 문자 조여사의 2018.10.15 88